블랙잭의 카드 배열 흐름에 대해서 알아보자

블랙잭 배팅 노하우

이번 저희 해외배팅매니아에서는 블랙잭의 카드 배열 흐름에 대해서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먼저 카드의 셔플을 알아야 합니다. 3번의 셔플은 1만 번의 셔플과 동일한 결과를 갖는다라는 것은 수학자가 했던 이야기라서 그에 대한 믿음에 변함은 없습니다. 강원랜드에서는 개장 셔플을 제외하고는 1/2 셔플과 1,2/3

셔플 두 번의 셔플과 리플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것이 과연 랜덤 한 셔플이 될 것인가 하는 것에 의심이 생기는 것입니다. 단순히 블랙잭의 카드의 배열이 깊어진다고 하기에는 부족함을 느끼는 것이 사실입니다. 라스베이거스에서는 강원랜드와 다르게 베이직대로 거의 시행한다고 볼 때,

이 셔플의 방식은 베이직과 카운팅을 무력화 시킬 수 있는 방법임을 고려하면 왜 그런 형상이 방생되며 라스베이거스의 연구실에서 찾아낸 비밀은 무엇일까 하는 생각에 빠지게 되는 겁니다. 그리고 카드의 배열 앞서 말씀드린 대로 라스베이거스 카지노에서는 플레이어들이 베이직에 정통하고 있으며,

블랙잭 배팅 노하우

베이직을 벗어난 플레이에 대해서는 강원랜드 카지노와 같은 방식으로 응징을 한다고 합니다. 그럼으로 해서 달링 되는 카드에 관계없이 게임이 끝난 후 카드가 트레이에 배열되는 것은 항상 비슷한 방식으로 모이게 된다는 겁니다. 이를테면 12~16까지의 로우 카드값을 갖는 플레이어는 카드를 더 받게 된다는 것

17~21의 카드값을 받는 플레이어는 스테이를 함으로써 자연스럽게 하이 카드와 로우 카드가 반복적으로 쌓인다고 할 때, 그 두께는 카드 52장의 분류만큼 나누어지게 된다는 것입니다. 즉, 하이 카드는 하이 카드 대로 로우 카드는 로우 카드대로 모이게 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여기서 카드 배열에 따른 흐름을 고려할 수 있겠습니다. 카드의 배열이 로우와 하이의 기복이 심하다고 할 때 카운팅에서는 더 쉽게 트루 지수를 알 수 있을 것이란 생각을 할 수 있지만 문제가 되는 것은 게임 시작에 페너트레이션이라고 하는 컷을 하는데 그 레드카드 뒤에서도 같은 현상의 결과가 나타난다는 것입니다.

하이 카드와 로우 카드가 대량으로 몰림으로 해서 카운팅의 지수를 무력화시킬 수 있다는 것입니다. 실제 많은 카운터들에게서 이와 같은 말을 들을 수 있습니다. 트루 +10에서 어떻게 로우 카드가 더 나올 수 있을까, 높은 트루에서 더블을 쳤는데 게임 내내 실수였다. 페네트레이션이 없는 게임을 한다면 분명히 이득이 발생할 것입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